건국대병원 문원진 교수팀, “알츠하이머 치매와상관관계 있는 혈액뇌장벽 투과도, 해부학적 위치에 따라차이 있어” 밝혀
건국대병원 문원진 교수팀, “알츠하이머 치매와상관관계 있는 혈액뇌장벽 투과도, 해부학적 위치에 따라차이 있어” 밝혀
2021.07.14 16:53 by 임한희

[더퍼스트 임한희 기자] 건국대병원영상의학과 문원진 교수(교신저자)와공동연구자인 신경과 문연실, 한설희 교수 팀이 알츠하이머 치매의 바이오마커로 주목받는혈액뇌장벽 투과도 측정에 있어, 정상 노인에 있어 해부학적 위치에 따라 차이가 있으며, 연구 대상군의 연령 및 인지기능점수, 혈관성 위험인자의 정도와도 관련이 없다고 14일 밝혔다.

“Regionaldifferences in blood-brain barrier permeability in cognitively normal elderly subjects: a dynamic contrast-enhanced MRI-based study” 교신저자: 문원진, 제1저자: 하일헌, 공저자: 임창목, 김예훈, 문연실, 한설희, KoreanJ Radiol. 2021 Jul;22(7):1152-1162. English.

이번논문은 KoreanJournal of Radiology의 7월호표지 논문으로 선정됐다.

최근퇴행성 신경질환과 뇌혈관질환의 병태생리기전에 있어 혈액뇌장벽(bloodbrain barrier, BBB)의 역할에 대한 연구가늘고 있다.

발표된연구 결과를 보면 BBB의파괴와 빠른 인지기능 저하가 상관관계가 있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알츠하이머 치매의 바이오마커로 BBB 투과도 변화가 주목을 받고 있다.

그동안생체 내 BBB 투과도는 뇌척수액과 혈액 내 혈장단백질 알부민 농도로 측정해왔다. 이는 침습적이고, BBB 파괴가 어느 정도 진행된 상태에서만 검출되며, 위치에 따른 변화 정도는 알 수 없다는 단점이 있었다.

반면역동적 조영증강(dynamiccontrast-enhanced, DCE) MR 영상을이용하면, 시간에 따른 조영제농도곡선을 수학적 모델로 계산해 BBB 투과도를 측정할 수 있으나, 영상을 획득하는 데 필요한 시간이 임상적으로 적용하기 어렵다는문제가 있다.

또정상인의 정상 BBB 투과도 분포도 및 해부학적 위치에 따른 차이 역시 알려져있지 않다.

이에문원진 교수팀은 인지기능이 정상인 노인군을 대상으로 임상적으로 적용 가능한 촬영 시간인 10분동안 DCE MR을촬영, BBB 투과도를 측정해 정상값을 탐색하고, 뇌의 해부학적 위치에 따른 차이가 있는지 확인했다.

BBB 투과도는 양측 해마(hippocampus)에서각각 각각 0.529±0.472,0.585±0.515(Ktrans, x10-3 min-1)로측정했다.

그결과, 시상핵(thalamus)과후두엽백질(occipital) 부위가 다른 심부회백질이나 백질보다 높은 BBB 투과도를 보였다.

문원진교수는 “결과적으로 BBB 투과도는 정상 노인에 있어 해부학적 위치에 따라 차이가있으며, 이는 연구 대상 군의 연령, 인지기능점수, 혈관성 위험인자 정도 등과는 관련이 없었다”고밝혔다.

이어문원진 교수는 “이번연구 결과는 알츠하이머 치매 등 향후 퇴행성신경질환의 BBB 투과도를 평가하는 데 기준이 되는 기초자료로 의미가 있다”고의의를 전했다.

이번연구는 한국 연구재단 중견연구(2017R1A2B4010634,2020R1A2C1102896)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의 보건의료기술연구개발사업지원(HI18C1038)을받아 수행됐다.

 

 

필자소개
임한희

산업경제부 국장. 중석몰촉 <中石沒鏃>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루틴-맘마레시피, 네이버 쇼핑라이브 데뷔서 푸드 카테고리 1위
    루틴-맘마레시피, 네이버 쇼핑라이브 데뷔서 푸드 카테고리 1위

    아이 중심의 육아 시장을 엄마 중심으로!

  • 패피의 감성과 AI의 정확성이 추천하는…‘이옷’ 어때요?
    패피의 감성과 AI의 정확성이 추천하는…‘이옷’ 어때요?

    멋쟁이 신사 나가신다, 길을 비켜라~

  • 스타일과 테크의 만남…뷰티‧패션 시장의 혁신 이끈다
    스타일과 테크의 만남…뷰티‧패션 시장의 혁신 이끈다

    혁신의 영역과 미의 영역 사이 중간 그 어디쯤.

  • 푸드테크·프롭테크 잇는 의식주 마지막 퍼즐…‘스타일테크’
    푸드테크·프롭테크 잇는 의식주 마지막 퍼즐…‘스타일테크’

    패션과 뷰티는 우리 일상에 가장 밀접하게 존재하는 분야지만 그간 기술 융합과 혁신의 정도가 크지 않았다. 하지만 이제 본격적인 스타일테크의 시대가 열렸다. 우리는 보다 더 쉽고 편...

  • 스마트팩토리의 길도 한 걸음부터…겁내지 말고 도전하세요.
    스마트팩토리의 길도 한 걸음부터…겁내지 말고 도전하세요.

    스마트팩토리는 도깨비방망이가 아닙니다.

  • 콘텐츠 제작공간 중개플랫폼 ‘아워플레이스’, 20억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
    콘텐츠 제작공간 중개플랫폼 ‘아워플레이스’, 20억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

    “콘텐츠 시장의 에어비앤비”

  • 원격진료 솔닥 “탈모 진료환자 10명 중 7명은 2030세대”
    원격진료 솔닥 “탈모 진료환자 10명 중 7명은 2030세대”

    2030 탈모인들이 비대면 진료를 선호하는 이유는?

  • 태풍이 지나가고, 그렇게 CFO가 된다
    태풍이 지나가고, 그렇게 CFO가 된다

    서울벤처스 CFO의 험난한 성장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