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언택트 체크인 기술로 제휴점 지원 나서
야놀자, 언택트 체크인 기술로 제휴점 지원 나서
2021.09.13 15:31 by 유선이

 

야놀자는 언택트 체크인 기술로 제휴점의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지원한다고 13일 밝혔다.

야놀자가 자체 개발한 와이플럭스 키오스크는 국내 최초로 예약 플랫폼과 연동한 것이 특징이다. 플랫폼에서 예약 시 발급되는 QR코드를 기기에 인식하면 5초 안에 체크인 완료와 동시에 객실 키를 수령할 수 있다. 고객은 체크인에 소요되는 시간을 줄일 수 있고, 숙박업주들 또한 대면 응대 시간이 확연히 줄어들기 때문에 운영 효율성이 높아진다.

야놀자는 지난 4월부터 키오스크 구매비를 최대 100% 환급하는 지원책을 시행 중이다.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언택트 체크인에 대한 고객 선호도가 증가하고 있지만 기술 투자가 어려운 업계의 상황을 고려한 정책이다. 와이플럭스(Y FLUX) 키오스크 설치 후 야놀자 플랫폼과 연동하면 6개월 간 최소 이용률만 달성해도 구매비용 전액을 야놀자 비즈포인트로 환급해준다. 야놀자는 연말까지 해당 정책에 10억 원 이상 투입해 제휴점의 언택트 기술 도입을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야놀자는 언택트 체크인이 호텔 운영 효율 제고와 안전한 여가 환경 구축에 효과가 있는 만큼, 보다 많은 고객들이 키오스크를 이용하고 제휴점이 최소 이용률을 쉽게 달성할 수 있도록 ‘셀프 체크인 이벤트’도 진행한다. 다음달까지 와이플럭스 키오스크를 이용해 체크인하는 투숙객 전원에게 1만원 상당의 리워드를 지급한다.

이상진 야놀자 솔루션비즈니스유닛장은 “기술 도입을 통해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자 하는 기존 키오스크 환급 정책의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셀프 체크인 장려 이벤트를 기획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고객과 호텔의 편의를 제고함과 동시에 안전한 여가 환경을 구축할 수 있는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해 업계 활성화에 기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야놀자는 지난해부터 코로나19 피해지역 광고비 환급, 최소 광고비 인하ㆍ예약대행 서비스 이용 제휴점 대상 수수료 인하 정책 무기한 시행, 비품 구매비 5억원 지원, 키오스크 구매비 환급 등의 상생 지원책을 시행하고 있다.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됨에 따라 이달부터는 전 제휴점을 대상으로 검색 광고비를 100% 환급해주고, 신규 중소형호텔 대상 수수료도 최대 50% 인하한다.

 

필자소개
유선이

안녕하세요. 유선이 기자입니다. 많이 듣고, 열심히 쓰겠습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요즘 대세 홈트…“함께 하면 더 즐겁습니다”
    요즘 대세 홈트…“함께 하면 더 즐겁습니다”

    어느덧 48조원 규모로 성장한 국내 피트니스 시장. 현 시점에서 이를 이끄는 분야는 단연 홈트레이닝이다. 대기업‧스타트업‧크리에이터 할 것 없이 다양한 서비스와 콘텐츠를 쏟아내고,...

  • 건강수명 늘리는 ‘돈기부여’…한번 경험해보실래요?
    건강수명 늘리는 ‘돈기부여’…한번 경험해보실래요?

    운동하는 습관이 건강해지는 습관입니다.

  • AI 스타트업 코스메테우스, 런던 테크 위크 피칭 이어 투자유치 나선다
    AI 스타트업 코스메테우스, 런던 테크 위크 피칭 이어 투자유치 나선다

    유럽 3대 테크 이벤트 발판삼아 투자 노리는 AI스타트업.

  • 지루한 뜀박질도 데이터를 만나면 인기스포츠가 된다
    지루한 뜀박질도 데이터를 만나면 인기스포츠가 된다

    함께 달리면서 전문가 코칭까지 받을 수 있는 러닝앱이 왔다!

  • “창업교육, 문제 많지만 그래도 필요한 이유는…”
    “창업교육, 문제 많지만 그래도 필요한 이유는…”

    6년째 창업교육에 매진하고 있는 '멘토'의 이야기에 귀기울여보자.

  • 구멍 숭숭 창업교육…이게 정말 최선인가요?
    구멍 숭숭 창업교육…이게 정말 최선인가요?

    "자금 지원이 물이라면, 창업교육은 비료"

  • 삐걱대는 창업교육…교육도 혁신은 필요하니까
    삐걱대는 창업교육…교육도 혁신은 필요하니까

    창업교육과 관련된 볼멘소리가 끊이지 않는다?

  • 잊힌 웹툰 되살리는 스타트업, OTT 시장에 도전장 던지다
    잊힌 웹툰 되살리는 스타트업, OTT 시장에 도전장 던지다

    웹툰과 애니메이션, OTT로 상생하는 그날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