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美 파라마운트 글로벌 간판 드라마 ‘옐로우스톤’ 시즌4 최초 제공
LG유플러스, 美 파라마운트 글로벌 간판 드라마 ‘옐로우스톤’ 시즌4 최초 제공
2022.03.21 14:17 by 유선이
사진=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자사 IPTV 서비스인 ‘U+tv’와 ‘U+모바일tv’를 통해 미국 미국 메이저 미디어 그룹인 파라마운트 글로벌의 간판 드라마 ‘옐로우스톤’ 시즌4를 국내 최초 제공한다고 21일 밝혔다.

파라마운트 글로벌은 범죄 수사물인 ‘CSI:베가스’, ‘NCIS:하와이’, ‘FBI:인터내셔널’ 시리즈와 함께 ‘옐로우스톤’, ‘드와이트 인 샤이닝 아모르’ 등 인기 드라마를 배급하고 있다. LG유플러스는 지난해 10월부터 파라마운트 글로벌의 드라마를 U+tv와 U+모바일tv를 통해 제공 중이다.

케빈 코스트너 주연의 ‘옐로우스톤’ 시즌4는 미국 케이블 채널인 파라마운트 네트워크 역사상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한 작품으로, 지난 1월 미국 현지에서 종영했다. LG유플러스는 콘텐츠 경쟁력 강화를 위해 최신 화제작의 국내 수급을 결정했다.

현재 미국에서 방영 중인 ‘NCIS:하와이’와 ‘FBI:인터내셔널’의 새 에피소드도 시청 가능하다. 하와이를 배경으로 한 ‘NCIS:하와이’는 2020~2021년 전미 시청률 1위를 달성한 NCIS의 스핀오프 작품이고, ‘FBI:인터내셔널’은 높은 인기를 끌었던 ‘성범죄 전담반’을 맡았던 ‘딕 울프’와 그 팀이 제작한 ‘FBI’의 세번째 시리즈다.

LG유플러스는 현재 ‘CSI’, ‘NCIS’, ‘FBI’, ‘옐로우스톤’ 등 인기 드라마 시리즈를 U+tv와 U+모바일tv를 통해 제공하고 있다. 과거작을 놓친 고객은 U+tv와 U+모바일tv에서 무료로 시청할 수 있다.

LG유플러스 이건영 미디어서비스담당은 “이번 신규 편성은 차별화된 콘텐츠를 제공함에 따라 고객에게 ‘미드는 유플러스’라는 인식을 심어주려는 의도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고객과 소통하고 더 나은 VOD서비스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필자소개
유선이

안녕하세요. 유선이 기자입니다. 많이 듣고, 열심히 쓰겠습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아이들 표정에 담긴 페이소스…“표현 통해 회복 경험해요”
    아이들 표정에 담긴 페이소스…“표현 통해 회복 경험해요”

    힘든 유년기의 기억을 현재의 예술 동력으로 삼고 있는 아티스트. 황유야 작가는 "과거는 과거에서 끝나는 게 아니라, 어떠한 형태로든 남아 현재에 영향을 미친다"고 말한다. 작가의 ...

  • 단단하지만 무른 것들에 대해…반전 매력 탐구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단단하지만 무른 것들에 대해…반전 매력 탐구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범인가 냥이인가’ 두 얼굴의 아티스트가 펼치는 예술 세계

  • 퀀텀에이아이, 큐핏과 ‘맞손’…인공지능으로 보험분야 다룬다
    퀀텀에이아이, 큐핏과 ‘맞손’…인공지능으로 보험분야 다룬다

    자연어처리 전문 스타트업과 금융공학 기반 컨설팅 기업의 만남!

  • ‘나의 예술은 마음 치료제’…감정의 회복을 꿈꾸는 미디어 아티스트
    ‘나의 예술은 마음 치료제’…감정의 회복을 꿈꾸는 미디어 아티스트

    예술의 본질은 선한 감정의 회복...착한 남자의 착한 예술을 보라.

  • 마케팅 에이전시 ‘위픽코퍼레이션’, 틱톡 공식 파트너사로 선정
    마케팅 에이전시 ‘위픽코퍼레이션’, 틱톡 공식 파트너사로 선정

    데이터 기반의 다양한 시도로 틱톡의 진입장벽 낮췄다!

  • 그의 상상은 작품이 된다…초현실을 창조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그의 상상은 작품이 된다…초현실을 창조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무에서 유를 창조하는 아티스트. 그의 머릿속에선 총천연색 꿈이 펼쳐진다.

  • AB180, ‘모던 그로스 스택(MGS 2022)’ 컨퍼런스 개최
    AB180, ‘모던 그로스 스택(MGS 2022)’ 컨퍼런스 개최

    스타트업부터 대기업까지...디지털 마케팅 비즈니스 사례 공유!

  • “어두울수록 예민해진다” 어느 아티스트의 모호함 활용법
    “어두울수록 예민해진다” 어느 아티스트의 모호함 활용법

    스스로를 '불친절한 작가'라고 소개하는 예술가의 속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