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그룹, 국내 유일 장애청년 해외연수 프로그램 개최
신한금융그룹, 국내 유일 장애청년 해외연수 프로그램 개최
2019.07.04 17:07 by 유선이
사진=신한금융그룹
사진=신한금융그룹

 

신한금융그룹이 후원하는 ‘장애청년드림팀’이 4일 전경련회관에서 발대식을 갖았다고 밝혔다.
 
‘장애청년드림팀’이란 장애청년들이 국제사회의 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해외연수의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으로, 신한금융이 한국장애인재활 협회와 함께 지난 2005년부터 15년째 시행하고 있다.

 
이번 15기 드림팀은 지난 1월부터 공모를 시작해 서류/면접 심사 및 공개오디션 등의 치열한 경쟁을 뚫고 선발된 장애청년 33명과 이들을 지원할 서포터 등 총 66명이 선발됐다.
 
선발된 청년들은 Leave no one Behind!(누구도 소외되지 않는 세상)라는 주제 아래에 에티오피아, 호주, 프랑스, 미국, 인도네시아로 떠나는 6개팀과 아시아-태평양 지역 장애청년을 한국에 초청하는 한국연수팀 등 총 7개팀으로 구성됐다.
 
특히 올해 최초로 결성된 아프리카 에티오피아팀은 수도인 아디스아바바에 방문에 현지 장애인을 대상으로 IT 역량강화 활동을 펼칠 예정이며, 호주팀은 4차 산업시대에 맞춘 장애인 보조공학기술을 탐구하고 사회적으로 보편화 할 수 있는 방안을 연구할 예정이다. 또한 인도네시아팀은 스쿠버다이빙에 도전해 더 많은 장애인들이 해양 스포츠를 즐길 수 있도록 저변을 넓히는 방법을 모색할 계획이다.
 
한편 아시아태평양 지역 8개 국가(방글라데시 2명, 조지아 2명, 인도 2명, 네팔 2명, 인도네시아 1명, 파키스탄 2명, 베트남 1명)에서 초청된 12명의 장애청년들로 구성된 한국팀은 14일 동안 보건복지부, 장애인고용공단, 실로암 시각장애인복지관 등을 방문해 한국의 장애인 복지 정책과 현장 체험을 실시한다. 그리고 국회에서 국제개발협력세미나를 열어 참가국의 장애정책 현황과 이슈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갖기로 했다.
 
‘장애청년드림팀’은 국내 유일의 장애청년 해외연수 프로그램으로 빈곤, 국제사회 협력, 문화, 교육 등 다양한 분야의 이슈를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이를 통해 장애청년들이 글로벌 시대를 이끌어갈 유능한 리더로 성장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신한금융은 올해까지 15년간 48억원을 지원해 총 958명에게 도전의 기회를 제공했으며, 매년 장애청년들의 해외연수 규모와 지역을 확대해왔다고 전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한국 이커머스의 중동 상륙작전 ‘아부하킴’②
    한국 이커머스의 중동 상륙작전 ‘아부하킴’②

    동양엔 '진인사대천명'이 있다면, 중동에는 '인샬라'가 있다.

  • 청각장애인의 설리번 선생님, 발음교정 서비스 ‘바름’을 만들다. ①
    청각장애인의 설리번 선생님, 발음교정 서비스 ‘바름’을 만들다. ①

    청각장애인을 위한 발음교정 서비스 출시, 스타트업 '딕션'을 알아보자.

  • 청각장애인의 설리번 선생님, 발음교정 서비스 ‘바름’을 만들다. ②
    청각장애인의 설리번 선생님, 발음교정 서비스 ‘바름’을 만들다. ②

    청각장애인 스타트업 대표가 세상에 기여하는 방식, 귀를 기울여보자.

  • 쿠팡은 왜 음식 배달까지 하려는 걸까?
    쿠팡은 왜 음식 배달까지 하려는 걸까?

    배민과 요기요에 도전장을 던진 쿠팡이츠. 배달앱 시장의 지각변동 여부는?

  • ‘당신을 위한 밥상 주치의, 마켓온오프’(전편)
    ‘당신을 위한 밥상 주치의, 마켓온오프’(전편)

    식생활 개선을 위한 사명감으로 똘똘 뭉친 식생활 혁명가들의 이야기를 들어보자.

  • 마중물이 필요해? 정부지원사업 합격을 위한 십계명
    마중물이 필요해? 정부지원사업 합격을 위한 십계명

    '돈 걱정'에서 벗어날 수 없는 창업자. 그들에게 정부지원사업을 통해 확보되는 지원 및 자금은 더 큰 미래를 도모할 수 있는 마중물이 된다. 하지만 너무 많은 사업이 한 번에 쏟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