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식 프랜차이즈, 2030 밀레니얼 세대 겨냥 복합외식공간으로 탈바꿈한다
외식 프랜차이즈, 2030 밀레니얼 세대 겨냥 복합외식공간으로 탈바꿈한다
2019.12.06 12:22 by 유선이
사진=큰맘할매순대국
사진=큰맘할매순대국

 


최근 외식업계가 주력 메뉴 이외의 메뉴를 선보이며 메뉴군을 확장하거나 특색 있는 인테리어 등으로 특화 매장을 선보이며 고객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소비의 질을 중시하는 2030 밀레니얼 세대가 주된 소비층을 이루면서 다양한 맛과 색다른 경험을 접할 수 있는 외식 매장들이 빠르게 늘어나고 있다는 분석이다.

젊은 층의 유동인구가 많은 상권인 신논현에 위치한 투썸플레이스는 매장 리뉴얼 후  기존 매장에서 맛볼 수 없는 이색 메뉴 30여 종을 판매하며 일일 평균 매출이 25% 이상 증가했다. 인테리어 또한 젊은 층을 겨냥하여 사진 찍기 좋은 ‘포토스팟’으로 주목받고 있어 더욱 인기가 높다.

특정 고객층에게 인기 만점인 특수 매장도 있다. 이랜드 한식뷔페 브랜드 ‘자연별곡’ 일산점은 아이들을 위한 매장 내 키즈 놀이터인 ‘코코몽 놀이방’과 키즈 메뉴 ‘코코몽 요리나라’를 선보인다. 매장에 방문하는 주요 고객층이 가족 단위인 점에 착안, 이와 같은 시설과 메뉴를 개발하여 어린이 고객 또한 포용 가능한 장소로 탈바꿈했다.

bhc가 운영하는 순댓국 전문점 큰맘할매순대국은 지난 4월 ‘할매모듬수육’, ‘오돌뼈볶음’, ‘꼬막무침소면’, ’辛무뼈닭발‘ 등 신메뉴 ‘할매포차’ 4종을 선보였다. 뉴트로 열풍에 따라 80년대 문화의 상징인 포장마차 메뉴를 새롭게 선보인 것이다. 또 깔끔하고 모던한 인테리어를 통해 2030세대에게도 인기를 얻으며 연말 모임 장소로 각광받고 있다.

이외에도 지난 6월 업계 최초로 배달앱을 통한 배달서비스를 시작하며 소비자들에게 높은 관심을 받았다. 큰맘할매순대국 배달서비스는 배달앱 주 이용층인 2030 밀레니얼 세대 유입에 큰 역할을 하고 있으며 더 많은 고객들이 편하게 집에서 한식을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하고 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스타트업 ‘두 규제 이야기’
    스타트업 ‘두 규제 이야기’

    정부 차원의 독려 속에 창업 열기가 날로 더해가고 있지만 정작 현장이 느끼는 온도차는 크다. 각종 예산과 정책 등 지원과는 별개로 여전히 창업가들의 발목을 잡는 크고 작은 규제들 ...

  • 애플, AI 소프트웨어 스타트업 2억불에 인수
    애플, AI 소프트웨어 스타트업 2억불에 인수

    아이폰·아이패드·애플워치에 AI 칩이 탑재될까?

  • 롯데하이마트 메가스토어에 둥지 튼 ‘스타트업’
    롯데하이마트 메가스토어에 둥지 튼 ‘스타트업’

    대기업의 대형 멀티숍에 메이커 스타트업만을 위한 섹션이 마련됐다!

  • 2020년 유튜브에서는 무슨 일이 생길까?
    2020년 유튜브에서는 무슨 일이 생길까?

    이제 유튜브가 없는 세상은 상상하기 힘들다. 올해 영상콘텐츠 소비문화의 흐름은 어떻게 될까?

  • 네이버웹툰, AI 스타트업 비닷두 인수
    네이버웹툰, AI 스타트업 비닷두 인수

    컴퍼니AI, 폴라이언트 이어 D2SF 출신 3번째 엑시트.

  • 구글 스타트업캠퍼스, 글로벌 진출 스타트업 모집
    구글 스타트업캠퍼스, 글로벌 진출 스타트업 모집

    정기 모집에서 상시 모집으로 변경. 대상은 1년 내 해외진출 목표로 하는 팀.

  • 라스베이거스를 떠나며: CES 2020에서 얻어낸 성과들
    라스베이거스를 떠나며: CES 2020에서 얻어낸 성과들

    세계 최대 소비자가전 전시회 ‘CES 2020’, 올해 국내 참가 기업들의 성과를 분석한다.

  • 데이터 3법 통과…데이터 비즈니스의 시대
    데이터 3법 통과…데이터 비즈니스의 시대

    1년을 넘게 지체돼 왔던 ‘데이터 3법’이 드디어 국회 본회의 문턱을 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