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생안 마련 힘내는 카카오모빌리티, 3분기 영업익 32% 증가
상생안 마련 힘내는 카카오모빌리티, 3분기 영업익 32% 증가
2023.11.30 16:23 by 유선이

 

카카오모빌리티는 지난 29일 연결재무제표 기준으로 올해 3분기 매출이 2667억원, 영업이익이 98억원, 분기순이익이 103억원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보고서를 통해 공시했다. 이는 전년동기대비 각각 22.23%, 6.17%, 51.56% 증가한 수치다.

올해 1~3분기 누적 매출은 7336억원,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약 215억원이다. 전년동기대비 각각 27.29%, 32.56% 늘었다. 다만 1~3분기 누적 순이익 기준 마이너스(-) 122억원으로 적자전환했다. 260억원이 넘는 법인세 비용 영향이다.

1~3분기 누적 매출의 77.5%(5688억원)는 플랫폼 서비스 부문에서 나왔다. 이 가운데 버스·렌터카·택시 등 서비스형 모빌리티(MaaS)가 카카오모빌리티 전체 매출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58.5%(4290억원)에 달한다.

한편, 카카오모빌리티는 플랫폼 카카오T 택시의 배차 정책을 전면 개편한다. 인공지능(AI) 시스템으로 첫 콜가드를 보내는 배차 정책을 전면 개편하고 최단거리 우선 배차를 병행한다는 것.

카카오모빌리티와 택시 4단체(전국택시노동조합연맹·전국민주택시노동조합연맹·전국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연합회·전국택시운송사업조합연합회)는 이달 13일에 이어 이날 서울 강남구의 한 식당에서 두 번째 비공개 간담회를 진행했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카카오T 블루' 사업자 가맹점 협의회와도 간담회를 가졌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카카오모빌리티 택시의 공정 배차 및 수수료 인하 방안 등을 논의했다.

필자소개
유선이

안녕하세요. 유선이 기자입니다. 많이 듣고, 열심히 쓰겠습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함께하는 육아의 힘 통했다”…동네 기반 육아 플랫폼 ‘육아크루’, 프리A 투자 유치
    “함께하는 육아의 힘 통했다”…동네 기반 육아 플랫폼 ‘육아크루’, 프리A 투자 유치

    초기 스타트업 전문 투자사 '매쉬업벤처스'가 찜한 육아 플랫폼은?

  • “혁신 1인분 추가요”…밥심으로 성장하는 푸드테크 열전
    “혁신 1인분 추가요”…밥심으로 성장하는 푸드테크 열전

    ‘푸드테크’ 전성시대다. 글로벌 푸드테크 시장 규모만 700조원. 이는 전 세계 모바일 시장과 맞먹는 크기다. 자연스레 자본과 자원도 집중된다. 벤처캐피탈 업계 역시 푸드테크를 미...

  • “혹시 인플루언서이신가요? 그렇다면 수요일 자정에 승부를 거세요.”
    “혹시 인플루언서이신가요? 그렇다면 수요일 자정에 승부를 거세요.”

    "인플루언서 마케팅도 이젠 전략적인 접근이 필요하다."

  • “초기 마중물의 중요성 알기에”…㈔한국초기투자기관협회, 회원사 100곳 돌파했다
    “초기 마중물의 중요성 알기에”…㈔한국초기투자기관협회, 회원사 100곳 돌파했다

    지난해 1월 이후 1년 만에 두 배 이상 증가한 성과

  • “빅테크 출신 기술력에 큰 점수”…매쉬업벤처스, 구글‧MS 출신 AI 스타트업 ‘소서릭스’에 초기 투자
    “빅테크 출신 기술력에 큰 점수”…매쉬업벤처스, 구글‧MS 출신 AI 스타트업 ‘소서릭스’에 초기 투자

    매쉬업벤처스, 앰비언트 컴퓨팅 기술에 베팅!

  • “위상 강화, 역할 확대에 매진할 것”…전화성 씨엔티테크 대표,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회장 취임
    “위상 강화, 역할 확대에 매진할 것”…전화성 씨엔티테크 대표,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회장 취임

    열 돌 맞은 한국AC..."이젠 보여줄 때 됐다."

  • 팬덤의 경제학…“강력한 팬심이 강력한 비즈니스를 만든다”
    팬덤의 경제학…“강력한 팬심이 강력한 비즈니스를 만든다”

    팬덤이 돈이 되는 시대. 세계 시장 규모만 400조원이다!

  • “클래식 아티스트들의 보금자리 되고파”…‘원아트’, 오보이스트 윤은정, ‘아스틴 퀸텟’ 등과 전속 계약 체결
    “클래식 아티스트들의 보금자리 되고파”…‘원아트’, 오보이스트 윤은정, ‘아스틴 퀸텟’ 등과 전속 계약 체결

    유럽 휩쓴 최고의 팀, 원아트와 한솥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