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청경 뷰티브랜드 ‘리즈케이’, 브랜드 새얼굴 차은우·아스트로 발탁
김청경 뷰티브랜드 ‘리즈케이’, 브랜드 새얼굴 차은우·아스트로 발탁
2019.04.19 16:35 by 홍기준

국내 1호 메이크업 아티스트 김청경 대표가 이끄는 뷰티브랜드 ‘리즈케이’가 브랜드의 새로운 얼굴로 아이돌 차은우와 아스트로를 발탁했다고 밝혔다.

아스트로는 차은우를 비롯해 문빈, 라키, MJ, 진진, ᆞ윤산하 등 개성있는 여섯 명의 아티스트로 이루어진 보이그룹이다.

그중에서도 차은우는 아스트로 활동과 더불어 지난해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등의 드라마 출연을 통해 연기력을 인정받고 있다. 또한, 다양한 예능 활동을 통해 패션업계 등 브랜드에서 가장 주목받는 모델 중 한 명으로 꼽히고 있다.

이외에도, 차은우는 지난해 2018 코리아 드라마 어워즈 한류스타상,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 배우 부문 라이징상 등을 수상하여 글로벌스타로서의 가능성도 입증했다. 최근에는 차기작으로 MBC 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에 캐스팅돼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고 있다.

리즈케이 관계자는 “다양한 세대와 공감하는 뷰티브랜드로 자리 잡는 리즈케이의 메시지를 제대로 전달하고자 고아라와 이보영 두 톱스타에 이어 차은우와 아스트로를 브랜드의 얼굴로 영입했다”며, “다양한 활동을 통해 음악성, 연기력, 인성을 두루 갖춘 차은우가 리즈케이의 아름다움과 가치를 전달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리즈케이 김청경 대표는 “드라마와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차은우의 매력과 진정성을 눈여겨보게 됐다. 엄청난 팬덤을 형성하면서도 겸손함과 초심을 잃지 않는 차은우와 아스트로의 모습이 리즈케이의 정신과도 부합된다고 생각했다”며, “국내뿐만 아니라 글로벌스타로 입지를 굳혀간다는 공통점이 있는 차은우와 리즈케이가 윈-윈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리즈케이에 따르면 리즈케이의 모델 차은우가 애용하는 제품은 ‘메가 퍼스트 씨 세럼 퓨어 비타민 씨 13.5% (시즌4)’다. 해당 제품은 런칭 이후 홈쇼핑에서 1백회 이상 매진을 기록한 제품이다.

한편, 리즈케이는 기업의 진정성과 소비자에 대한 성원에 보답하고자 창립 이래 매년 여러 기관에 일정 후원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강원도 산불피해 지역 주민들을 위해 2천만원을 기부한 사실이 알려져면서 업계의 화제가 되고 있다.

또한, 리즈케이의 다양한 아이템은 CJ홈쇼핑, GS홈쇼핑, 롯데홈쇼핑, 현대홈쇼핑과 리즈케이 공식홈페이지에서 구입 가능하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창업진흥원, '도전! K-스타트업 2020' 모집 시작
    창업진흥원, '도전! K-스타트업 2020' 모집 시작

    참가모집은 5월 25일부터 7월 2일까지다.

  • 중기부, 1500개 유망 스타트업에 1000억원 투자한다
    중기부, 1500개 유망 스타트업에 1000억원 투자한다

    1차 접수는 26일부터 6월 3일까지

  • 아마존·이베이에 입점하고 싶은 스타트업이라면
    아마존·이베이에 입점하고 싶은 스타트업이라면

    스타트업의 성패는 자신들의 제품을 어떤 방식으로 시장에 내놓는지에 달렸다. 그런 점에서 온라인 거대 플랫폼은 좋은 무대가 될 수 있다. 하지만 그곳에 들어가는 루트를 잘 모르거나 ...

  • 스파크플러스, NH농협은행-스파크랩과 스타트업 지원 위한 업무협약 체결
    스파크플러스, NH농협은행-스파크랩과 스타트업 지원 위한 업무협약 체결

     스타트업 발굴부터 해외 진출 지원까지.

  • ‘회사 속 회사’ 사내벤처 바람이 분다
    ‘회사 속 회사’ 사내벤처 바람이 분다

    신성장 동력과 조직의 효율화를 이끄는 새로운 트렌드.

  • 디지털 세상 점령한 밈 컬쳐, 비즈니스 가치도  쏠쏠
    디지털 세상 점령한 밈 컬쳐, 비즈니스 가치도 쏠쏠

    What do you meme?

  • 관짝소년단과 1일 1깡, 지금은 밈 전성시대
    관짝소년단과 1일 1깡, 지금은 밈 전성시대

    우리의 스타는 우리가 직접 고른다!

  • 중기부 주도 ‘유니콘 육성 사업’ 모집에 320개 기업 몰려
    중기부 주도 ‘유니콘 육성 사업’ 모집에 320개 기업 몰려

    코로나19 국면에서 각광받는 비대면 스타트업이 다수 신청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