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로 달려가는 390개 한국기업…어떤 스타트업 가나
CES로 달려가는 390개 한국기업…어떤 스타트업 가나
2020.01.06 17:31 by 이창희

세계 최대 가전·정보기술 전시회 ‘CES(Consumer Electronics Show) 2020’이 오는 7일부터 10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다. 한국에서는 미국과 중국 다음으로 많은 기업들이 참가할 예정이다. 이들의 상당수는 스타트업으로, 누가 어떤 아이템을 갖고 도전장을 던졌는지 관심이 쏠린다.

 

(사진: 미국소비자기술협회 CTA)
(사진: 미국소비자기술협회 CTA)

한국정보통신기술산업협회(KICTA)에 따르면 이번 CES 2020에 참가하는 한국 기업은 총 390개사다. 미국(1933개사)과 중국(1368개사)에 이어 3번째로 많은 규모. 세부적으로는 대기업 6개사와 중소기업 184개사, 그리고 스타트업이 200개사로 절반 이상을 차지한다. 한국의 스타트업은 113개사가 참가했던 지난해와 비교해 80% 가까이 증가했는데, 이 역시 미국(343개사)과 프랑스(240개사)에 이어 3번째다.

이는 산업통상자원부·중소벤처기업부 등 정부 부처와 서울시·경기도, 한국무역협회·대한무역진흥공사(KOTRA)·KICTA 등이 스타트업의 참가를 지원하고 나선 것이 배경으로 분석된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서울시 25개 스타트업과 함께 직접 라스베이거스 현지를 방문한다. 한국전자정보통신산업진흥회(KEA)·KOTRA·창업진흥원은 한국관을 만들 계획이다. 경기도와 대구시도 공동 전시관을 마련할 것으로 알려졌다. 무역협회 역시 50여명 규모의 참관단을 파견한다.

 

(사진: 미국소비자기술협회 CTA)
(사진: 미국소비자기술협회 CTA)

CES 2020에는 홍채인식 하드웨어·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J2C’, 로봇암 충전기술을 가진 ‘모던테크’, 안전 콘센트를 개발하는 ‘굿라이프’, 전력 측정기술과 데이터 무선통신기술 기반 기술의 ‘A9’, 용량에 따라 변경 가능한 블록밧데리를 개발하는 ‘CTNS’ 등이 참가한다.

또한 주문형 모바일 포탈 서비스 플랫폼인 ‘시소톡’, 스마트폰 카메라로 혈압을 측정하는 앱을 개발한 ‘딥메디’, 휴대용 니트로 콜드브루 기술을 접목한 제품을 선보이는 ‘엔투폴스’, AI 기반 가상현실 영어학습 서비스 ‘스피킷’, VR 뮤직 리듬 게임을 개발한 ‘지니소프트’ 등도 있다.

헬스케어 분야 한국 스타트업들도 대거 참여할 예정이다. 인공지능(AI) 스마트 뷰티 디바이스 스타트업 ‘ICON.AI’, 동물용 심박수계를 선보이는 ‘메쥬’, AI 기술을 활용해 심전도 측정기기를 개발한 휴이노 등이 그들이다. CES 주관사인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에 따르면 올해 CES 2020에 참가하는 헬스케어 업체는 지난해 대비 20% 이상 증가했다.

삼성전자도 사내벤처 5개 우수과제를 공개한다. 아울러 인터랙티브 기술을 활용한 반려 로봇을 만드는 ‘서큘러스’와 헬스케어 데이터 기반 ICT 서비스를 제공하는 ‘피트’, 제스처로 사물을 제어하는 기술을 개발하는 ‘브이터치’, 영상·음성·문자 채팅을 동시에 지원하는 ‘스무디’ 등 사외벤처 4개팀도 참가한다.

 

 

필자소개
이창희

부(不)편집장입니다. 편집을 맡지 않았으며 편집증도 없습니다.


Story 더보기
  • 서울 곳곳에 생겨나는 스타트업 공간, ‘한강밸리’ 이룬다
    서울 곳곳에 생겨나는 스타트업 공간, ‘한강밸리’ 이룬다

    스타트업으로 다시 한 번 꿈꾸는 '한강의 기적'

  • 대신 보여주고, 미리 결제하고… 고군분투 여행 스타트업
    대신 보여주고, 미리 결제하고… 고군분투 여행 스타트업

    코로나도 무섭지 않다! 톡톡 튀는 스타트업의 재기발랄함을 보라

  • 태풍 앞의 촛불 여행업계, 태풍의 눈 찾는 여행 스타트업
    태풍 앞의 촛불 여행업계, 태풍의 눈 찾는 여행 스타트업

    코로나라는 태풍이 여행업계를 강타하고 있다. 강풍은 여행산업 전반에 휘몰아치며 치명적인 상처를 남긴다. 예상치 못한 강풍은 여행산업에 켜켜이 쌓인 거품을 걷어내는 역할도 한다. ...

  • 외로운 건물주의 이로운 조력자, ‘집꾼’
    외로운 건물주의 이로운 조력자, ‘집꾼’

    임대주가 편안하면, 임차인도 행복해집니다.

  • 이 여름, 뜨거운 온라인 창업교육 추천!
    이 여름, 뜨거운 온라인 창업교육 추천!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하면서 예비창업자들의 힘겨움도 계속되고 있다. 창업지원기관들의 프로그램이 대거 지연·취소되면서 각종 지원을 기대하기 어려워졌기 때문. 특히 전문가들의 교육을...

  • 강의도 멘토링도 불안해… 코로나 시대의 창업 지원교육 어쩌나
    강의도 멘토링도 불안해… 코로나 시대의 창업 지원교육 어쩌나

    모임과 집합이 어려워진 상황, 거의 유일한 해결책은 '온라인 교육'이다.

  • “원격 강의요? 비대면 소통의 묘를 어떻게 살리느냐에 달렸죠”
    “원격 강의요? 비대면 소통의 묘를 어떻게 살리느냐에 달렸죠”

    코로나19 시대의 온라인 교육, 최전선의 이야기를 들어보자.

  • ‘스타트업 살리기’, 은행들이 나섰다
    ‘스타트업 살리기’, 은행들이 나섰다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스타트업에겐 무엇보다도 자금이 생명줄이다. 정부지원사업은 더디고 투자의 손길은 끊어진 상황에서 이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길은 사실상 금융권 뿐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