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lth& Dr.] 1주일 소주 3병 ‘지방간’ 위험… “예방이 곧 치료”
[Health& Dr.] 1주일 소주 3병 ‘지방간’ 위험… “예방이 곧 치료”
2020.04.06 17:43 by 임한희

[더퍼스트 임한희 기자] 지방간은 간세포 안에 지방이 축적된 상태를 말한다. 정상 간은 지방이 차지하는 비율이 5% 정도인데 이보다 많은 지방이 축적된 상태일 때 지방간이라 한다.

지방간 자체는 큰 문제가 되지 않지만 지방간이 간경화로 진행하면 간암 발병률이 높아진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지방간 환자는 2019년 41만4498명으로 2015년 26만7352명보다 55% 증가했다. 남성이 56.7% 더 많았다.

◇ 1주일 男 소주 3.5병, 女 2.5병 알코올성 지방간 발생↑

지방간은 크게 알코올성 지방간과 비알코올성 지방간으로 나눈다. 알코올성 지방간은 이름 그대로 알코올(술)이 원인이 돼 나타난다.

알코올을 많이 섭취하면 간에서 지방 합성이 촉진되고 에너지 대사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기 때문이다. 알코올성 지방간은 같은 양의 술을 마셨을 때 여성에서 더 잘 발병한다. 남성보다 알코올 분해 능력이 떨어지기 때문이다.

비알코올성 지방간은 술이나 지방간을 일으키는 약제 등과 관련 없이 비만, 당뇨, 대사증후군 등이 원인이 돼 발생한다. 비알코올성 지방간은 국내에서 15~30% 발병률을 보이며 남성에서 더 발생하는 경향을 보인다.

특히 기저질환으로 당뇨가 있으면 생기기 쉽다. 당뇨 환자의 70%에서 지방간을 동반한다. 포도당 대사에 관여하는 인슐린이 제 역할을 하지 못해 간에 과도한 지방이 축적되기 때문이다.

지방간이 더 심해지면 지방간염이 되고, 이 중에서 20~30%는 간경변증으로 진행한다. 간경변으로 진행되면 간암 발생률은 더 높아진다.

유선홍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 소화기내과 교수는 “일주일 기준으로 남성은 소주 3.5병, 여성은 소주 2.5병 이상 마시는 경우 알코올성 지방간을 일으킬 수 있다”며 “지방간은 생활습관이나 금주 등으로 호전이 되지만 간경변은 되돌릴 수 없다”고 말했다.

◇ 지방간 증상無

간경변으로 진행하면 되돌릴 수 없어= 지방간은 비알코올성과 알코올성 등 큰 분류 외에도 간세포 손상 정도에 따라 여러 단계로 나눈다. 간에 지방만 쌓여 있는 단순 지방간, 염증이 동반된 지방간염이 있다.

지방간은 증상이 거의 없는 것이 특징이다. 간혹 심한 피로감을 호소하기도 하지만 대부분 건강검진 시 발견된다. 간 수치가 올라가 있으면 원인 감별검사를 시행했을 때 지방간으로 진단받는 경우가 많다.

지방간은 보통 초음파검사로 확인할 수 있다. 간섬유화, 간경화 등으로 진행했는지 확인할 때는 조직 검사를 시행한다. 조직 검사는 침습적인 검사이기 때문에 비침습적인 검사로 간 섬유화도 검사, MRI(자기공명영상촬영) 등을 통해 확진하기도 한다.

유선홍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소화기내과 교수가 초음파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인천성모병원)
유선홍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소화기내과 교수가 초음파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인천성모병원)

◇ “예방이 곧 치료”

생활습관개선·금주 실천 중요= 현재 지방간을 치료하는 약물은 없다. 지방간 진단을 받았다면 생활습관 개선이 우선이다. 알코올성 지방간의 최우선 치료는 금주다. 술을 끊으면 정상으로 회복된다. 비알코올성 지방간은 식이요법과 운동요법으로 체중 조절을 해야 한다.

식사는 저탄수화물 식이요법을 실천하고 과당 섭취를 줄이는 것이 도움이 된다. 가급적 밀가루 음식은 피하고, 액상과당이 들어 있는 콜라, 사이다, 이온음료, 캔커피, 믹스커피 등의 섭취도 자제한다. 운동은 주 2회 60분 이상, 6주 이상 유지해야 효과가 있다. 유산소운동과 근력운동 모두 도움이 된다.

유선홍 인천성모병원 소화기내과 교수는 “지방간 환자의 경우 체중의 10% 이상을 감량해야 조직학적으로 염증이나 지방 정도가 감소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 당뇨, 이상지질혈증, 비만 등의 철저한 관리와 함께 간 건강을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며 “지방간은 치료와 예방이 같다. 지방간은 대부분 증상이 없어 방치하기 쉽다. 탄수화물 위주의 식습관을 가진 우리나라 사람은 평소 식습관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 지방간을 예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필자소개
임한희

산업경제부 국장. 중석몰촉 <中石沒鏃>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코로나19 시대의 바이블, 원격근무 10계명
    코로나19 시대의 바이블, 원격근무 10계명

    갑작스런 펜데믹 사태가 야기한 변화의 바람. 재택근무 열풍도 그 중 하나다. 많은 전문가들은 코로나19의 종식 여부와 관계없이 원격근무가 앞으로 새로운 업무 형태로 자리 잡을 것...

  • 요기요 겨냥한 공정위…M&A 부적격 신호탄?
    요기요 겨냥한 공정위…M&A 부적격 신호탄?

    요기요에 떨어진 제재, 배민으로 불똥 튀나.

  • 팀원들과 나를 잇는 최적의 오작교는? 원격 화상회의 툴 큐레이션
    팀원들과 나를 잇는 최적의 오작교는? 원격 화상회의 툴 큐레이션

    "내일 회의는 화상회의로 대체합니다!"

  • 스파크플러스, 농업기술실용화재단과 함께 농식품 스타트업 지원 나선다
    스파크플러스, 농업기술실용화재단과 함께 농식품 스타트업 지원 나선다

    농식품 벤처창업기업의 발굴 육성을 통해 사회적 가치 창출에 기여할 계획.

  • 어썸벤처스, 서울-싱가포르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IT’s AWESOME’ 모집
    어썸벤처스, 서울-싱가포르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IT’s AWESOME’ 모집

    AI·5G 분야 스타트업이라면 주목하라

  • ‘그들에겐 경기장, 우리에겐 비즈니스 무대!’
    ‘그들에겐 경기장, 우리에겐 비즈니스 무대!’

    100조원 거대 시장, 스포츠 산업 분야를 공략하라!

  • 판교의 아성, 인천의 도전…‘한국판 실리콘밸리’ 경쟁 시작됐다
    판교의 아성, 인천의 도전…‘한국판 실리콘밸리’ 경쟁 시작됐다

    2020년 한국은 자타가 인정하는 IT강국 중 하나다. 비교적 짧은 시간에 높은 기술력을 확보하며 큰 성과를 만들어냈다.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창업과 기술 개발 열기가 갈수록 뜨거워...

  • 소통과 협업… 원격 재택근무 돕는 맞춤형 도구 고르기
    소통과 협업… 원격 재택근무 돕는 맞춤형 도구 고르기

    효율적인 재택근무를 위한 도구들에 대해 알아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