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코로나19 위기 극복 기여 인정 받아...미국 CNBC의 ‘혁신기업 50’ 선정
쿠팡, 코로나19 위기 극복 기여 인정 받아...미국 CNBC의 ‘혁신기업 50’ 선정
2020.06.17 21:57 by 유선이
사진=쿠팡
사진=쿠팡

 

쿠팡은 미국 경제 전문방송 CNBC가 주관하는 ‘혁신기업 50’(CNBC Disruptor 50) 중 2위에 선정됐다고 17일 밝혔다.
CNBC는 매년 세계 비상장사 가운데산업과 시장을 크게 뒤흔든 기업들을 뽑아 ‘혁신기업 50’으로 발표하고 있다. 트위터, 샤오미, 스페이스X, 스포티파이 등이 지난 7년 간 혁신기업 50에 선정된 바 있다. 한국 기업으로는 쿠팡이 처음 선정됐으며 아시아 기업 가운데에서도 역대 최고 순위에 올랐다.

CNBC는 쿠팡을 2위로 선정한 이유에 대해 “최근 수개월 동안 쿠팡은 코로나19 위기 속에서 수많은 도전에 직면해야 했다. 외출 자제 권고를 받은 한국인들은 필수품이 되어버린 마스크와 손소독제 등을 주문하기 위해 이전보다 훨씬 더 온라인쇼핑에 의존하기 시작했다. 이 때  쿠팡은 급증하는 수요를 모두 감당하면서도 기존 수준의 서비스 품질을 유지했을 뿐만 아니라 오히려 더 개선된 서비스를 제공하기 시작했다. 주문량이 급격히 상승할 때 쿠팡은 오히려 새벽배송과 당일배송을 확대했고, 주문 가능한 생필품과 신선식품의 품목수도 오히려 늘렸다”고 밝혔다.

특히 쿠팡의 당일배송과 새벽배송이 고객들이 사람이 몰리는 곳에 나가지 않고 집에 머무를 수 있도록 도왔던 점을 높이 평가했다. 자정 전 주문하면 다음날 아침 7시 전에 도착하는 새벽배송, 오전 10시 전 주문하면 같은 날 오후 6시 이전에 도착하는 당일배송은 신선식품이 아닌 상품 대부분도 단 몇시간 내로 전국에 배송한다. 코로나19 위기 기간 타 배송 서비스가 길게는 일주일 이상 배송지연을 겪을 때에도 쿠팡의  로켓배송 상품은 지연이 없었다.

신선식품 배송 서비스 ‘로켓프레시’ 또한 코로나19로외출을 꺼리던 고객에게 큰 도움을 줬다. 로켓프레시는 아이스크림부터 시원한 수박까지 신선식품을 전국 수천만 명의 고객 문 앞까지 단 몇시간 만에 배송해 주는 서비스다. 고객들은 매일 식료품을 사러 사람이 붐비는 곳으로 나서는 대신 로켓프레시를 이용해 집에 머무를 수 있었다. 로켓프레시는 올해 1분기에만 전년대비 7배 이상 성장했지만 안정적인배송을 지속하며 고객들이 안심하도록 도왔다.

이에 앞서 쿠팡은 1월 말 코로나19 확산 이후 마스크 판매 가격을 동결한 바 있다. 이 정책은 지금도 계속되어 쿠팡은 지난달에만 1억 장 이상의 마스크를 판매했다. 5000만 국민 모두가 각자 두 장 씩 구입한 셈이다. 또  쿠팡은 코로나19 기간 동안 매일 전국 100만 가구에 생필품과 식료품을정확하게 배송하면서 고객들이 외출을 줄여 코로나19 감염 위험을 낮추는데 기여했다.

배송량이 급증하면서 쿠팡은 환경을 위해 포장 쓰레기를 줄이는 방법도 새롭게 도입했다. 재활용되는  보냉백인 ‘로켓프레시 에코’ 사용을 통해 이제 고객은 신선식품을 주문하면 상품만 꺼낸 뒤 문 앞에 빈 보냉백을 내놓는 것으로 쓰레기 처리의 불편함에서 해방된다. 이  보냉백은 쿠팡이 다음 주문 때 회수한 뒤 세척해 재사용한다. 또한  신선식품이 아닌 일반상품에 대해서도 85%의 상품을 ‘박스리스’(boxless) 형태로 골판지 상자 없이 배송하면서 폐기물을 줄였다.

이런 쿠팡의 혁신은 그동안 쿠팡이 과감하게 투자해 온 기술과 인프라, 그리고 고객 구매와 물류, 배송까지 이어지는 세계 유일의 ‘엔드-투-엔드’ 네트워크 덕분에 가능했다. 쿠팡은 전국의 물류센터와 국내 최대의 직접배송망을 통해 매년 수억 개의 상품을 배송하고 있다. 한국 인구의 70% 이상이  쿠팡의 로켓배송센터 10분 거리에 거주할 정도로 쿠팡은 전국에 촘촘한 네트워크를 구축했다.

또 쿠팡은 코로나19로 실업이 늘고 자영업이 어려움을 겪는 가운데 인력에 대한 투자를 계속 늘리고 있다. 그 결과  쿠팡은 1분기에만 전국에 2만개의 일자리를 추가로 만드는 등 고용 충격 완화에도 기여하고 있다.

김범석 쿠팡 대표는 “쿠팡의 고객들은 자정 전까지만 주문하면 원하는 상품을 몇 시간 뒤 받아보는 경험에 익숙하지만, 해외에서는 부러운 경험으로 받아들인다”며 “모두 쿠팡의 로켓배송을 아끼고 사랑해 주신 고객 덕분으로, 앞으로도 쿠팡은 더 놀라운 고객 경험을 만들고 이 경험이 당연한 일상처럼 느껴질 수 있도록 계속해서 투자를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발굴부터 육성까지’ 포스코가 키우는 꿈, POSCO IMP 모집
    ‘발굴부터 육성까지’ 포스코가 키우는 꿈, POSCO IMP 모집

    포스코가 pick한 샛별, 어떻게 빛날까?

  • ‘최대 300억’…퓨처플레이, ‘혁신솔루션펀드’ 조성한다
    ‘최대 300억’…퓨처플레이, ‘혁신솔루션펀드’ 조성한다

    액셀러레이터 역대 최대 규모…기술 기반 스타트업 대상

  • ‘기회의 열쇠이자 위기의 자물쇠’…스타트업의 특허
    ‘기회의 열쇠이자 위기의 자물쇠’…스타트업의 특허

    새로운 기술·아이디어 등에 국가가 독점·배타적 권리를 부여하고 인정하는 '특허' 기술력을 선점하며 경쟁사의 침해를 원천봉쇄하는 강력한 장치다. 특히 혁신이 과업인 스타트업에겐 창이...

  • 테슬라의 특허 통해 자율주행차의 미래 엿본다
    테슬라의 특허 통해 자율주행차의 미래 엿본다

    지난달 테슬라가 등록한 특허, 그 숨은 배경을 알아보자!

  • 숨고 제공사 브레이브모바일, 320억원 규모의 시리즈C 투자 유치
    숨고 제공사 브레이브모바일, 320억원 규모의 시리즈C 투자 유치

    숨은 고수를 찾는 손길, 투자자들의 손길마저 부추겼다!

  • 다우기술, 스타트업·벤처 기업 대상 총 150만원 상당 비즈니스 서비스 무료 제공
    다우기술, 스타트업·벤처 기업 대상 총 150만원 상당 비즈니스 서비스 무료 제공

    비대면 시대, IT비즈니스 인프라 구축을 원하는 스타트업을 위해

  • 본투글로벌센터, ‘2020 대한민국 글로벌 창업백서’ 발간
    본투글로벌센터, ‘2020 대한민국 글로벌 창업백서’ 발간

    코로나 국면의 스타트업 동향이 궁금하시다면

  • “재벌과 다르다” 강조했던 IT공룡들, 그간 무슨 일 있었나
    “재벌과 다르다” 강조했던 IT공룡들, 그간 무슨 일 있었나

    카카오·네이버·넥슨까지…수평적 문화에 가려진 이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