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상그룹, 사내 유튜브 소통채널 ‘디튜브' 론칭...임직원간 소통 강화 나서
대상그룹, 사내 유튜브 소통채널 ‘디튜브' 론칭...임직원간 소통 강화 나서
2020.09.21 11:41 by 유선이
사진=대상그룹
사진=대상그룹

 

대상그룹은 사내 유튜브 소통채널 ‘디튜브(D-TUBE)’를 론칭했다고 21일 밝혔다.

‘유튜브 시대’를 맞아 사내 크리에이터를 양성하고 유튜브 채널 ‘디튜브[D-TUBE]’를 오픈하며 임직원 간의 솔직하고 자유로운 소통 강화에 적극 나선다는 방침이다.

‘디튜브(D-TUBE)’는 대상그룹이 올해 ‘즐거움으로 가는 소통의 길’이라는 기업문화 슬로건을 내걸고, ‘솔직함’, ‘친밀감’, ‘재미’를 키워드로 준비하고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 중 하나다. 특히, MZ세대의 취향과 소통 방식을 기업문화에 반영하고 최근 기업 소통 채널로 각광받는 유튜브를 효과적으로 활용하고자 사내 크리에이터를 양성하고 있으며, 차별화된 리버스 멘토링, 주니어보드 등도 준비하고 있다.

‘디튜브(D-TUBE)’ 론칭을 위해 대상그룹은 지난 7월, 공개모집을 통해 총 12명의 사내 크리에이터 1기를 선발했다. 이들은 10월까지 크리에이터 양성 교육을 통해 전문적 역량을 강화하고, 2개월에 1편 이상씩 각자가 임직원들과 소통하기를 원하는 개성 있고 재미있는 주제의 콘텐츠를 직접 제작해 회사 채널에 공유하게 된다.

특히, 대상그룹의 사내 크리에이터 활동은 회사 홍보활동을 주로 다루지 않고, 주제 제한이 없다는 점에서 차별성을 띈다. 육아, 캠핑, 음악, 요리 등 다양한 주제의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그룹 임직원 간의 세대 공감 및 친밀감 조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아울러, 그룹에서는 사내 크리에이터를 위한 교육은 물론, 콘텐츠 제작에 필요한 기초 장비와 제작 보조금 등을 추가 지원할 계획이다. 사내 크리에이터들이 내부 소통을 적극적으로 이끄는 커뮤니케이터이자 임플로이언서(employee+influencer)로서 긍정적인 역할을 원활하게 수행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한 것이다.

대상그룹 기업문화 관계자는 "소통의 주체인 직원들이 각자 관심 있는 분야에 대한 콘텐츠를 제작하고 공유하는 방식인 만큼 진정성 있는 새로운 소통 활성화를 기대한다”며, 이번 활동을 통해 임직원 누구나 자신의 의견을 솔직하고 자유롭게 표현할 수 있는 기업문화가 조성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더 직관적인 내비, 노트북 품은 스마트폰…일상과 기술을 접목하라!
    더 직관적인 내비, 노트북 품은 스마트폰…일상과 기술을 접목하라!

    그랜드챌린지 2020, 눈길 끄는 스타트업은 어디?

  • ‘리테일의 달인’이 제시하는 패스트 패션의 새로운 패러다임
    ‘리테일의 달인’이 제시하는 패스트 패션의 새로운 패러다임

    배스킨라빈스·던킨도너츠·스타벅스에서 무수한 점포 개발을 하며 공력을 쌓았다. 대규모 복합타운의 분양 경험과 그로 인한 성과도 거머쥐었다. 그렇게 리테일 20년의 경험치를 가진 전문...

  • 도로환경 AI데이터 구축으로 K-자율주행차의 시동 건다
    도로환경 AI데이터 구축으로 K-자율주행차의 시동 건다

    세계는 지금 AI 고지전! 우리가 할 것은 무엇?

  •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24개국 스타트업의 코리안 드림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24개국 스타트업의 코리안 드림

    "우리는 세계로, 세계는 우리로! "

  • 나훈아가 남기고 떠난 것
    나훈아가 남기고 떠난 것

    마음이 연결됐던 무대, 비대면의 새 패러다임을 말한다

  • 코로나19도 막지 못한 창업의 열기,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를 가다
    코로나19도 막지 못한 창업의 열기,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를 가다

    비대면 시대에도, 꿈만큼은 비대해져야 하기에...

  • 브랜디, ‘하루배송’ 정식 오픈하며 무료 퀵 배송 확대
    브랜디, ‘하루배송’ 정식 오픈하며 무료 퀵 배송 확대

    내일 입고 싶은 옷, 오늘 주문한다!

  • 건강이 최고의 가치가 된 시대, 비즈니스도 변화한다
    건강이 최고의 가치가 된 시대, 비즈니스도 변화한다

    코로나19의 위세 속 헬스케어 분야의 엄청난 성장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