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촌에프앤비, 요기요와 함께하는 2000원 할인 이벤트 진행
교촌에프앤비, 요기요와 함께하는 2000원 할인 이벤트 진행
2020.10.12 17:17 by 유선이
사진=
사진=교촌에프앤비

 

교촌에프앤비는 요기요 주문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2일 밝혔다.

교촌은 요기요를 통해 교촌시그니처세트 또는 순살 메뉴를 주문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10월 한달간 2,000원 즉시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교촌시그니처세트는 교촌 반반오리지날에 교촌허니순살(S)를 추가한 1.5마리 세트로 구성된다. 교촌의 대표 메뉴군인 교촌(간장)시리즈, 레드시리즈, 허니시리즈를 한번에 구성해 모두 맛볼 수 있는 장점이 돋보이는 제품이다.

먼저 마늘간장소스의 ‘교촌시리즈’는 창업 이후 꾸준히 팔린 교촌의 베스트셀러다. 국내산 통마늘과 발효간장으로 만든 소스의 짭조름한 맛은 수년이 지난 지금도 고객들의 입맛을 사로 잡고 있다. 매운맛의 ‘레드시리즈’는 마니아층이 굳건한 제품이다. 인공 캡사이신이 아닌 국내산 청양 홍고추를 착즙한 소스로 마니아들 사이에서는 ‘맛있게 매운 맛’이라는 평가를 받는다.

‘허니시리즈’는 사양벌꿀이 아닌 국내산 아카시아 벌꿀을 사용해 소위 단짠(달면서 짠맛)이라 불리는 감칠맛으로 고객들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2010년 출시 이후 판매량이 꾸준히 늘어 현재 교촌치킨에서 가장 높은 판매량을 기록하고 있다.

교촌은 고객 니즈를 적극 반영한 메뉴 출시로 순살 라인업을 완성했다. 교촌순살[R], 교촌레드순살[R], 교촌허니순살[R], 교촌반반순살, 교촌레허반반순살, 교촌신화순살, 교촌시그니처순살세트 등 순살 메뉴를 통해 교촌의 맛에 간편함과 편리함까지 더해 다양하게 즐길 수 있다.

교촌 관계자는 “고객 여러분께 교촌의 다양한 맛을 더 가볍게 즐기실 수 있게 이번 이벤트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교촌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사랑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이번 교촌치킨 요기요 주문 할인 이벤트는 요기요 로그인 후 교촌치킨의 이벤트 해당 메뉴를 선택한 다음, 결제 화면에서 '요기서 1초결제' 또는 '요기서결제'로 결제하면 할인된 금액으로 자동 주문된다. 단, 현장결제 시에는 할인 혜택이 적용되지 않으며 이벤트 물량 소진 시 조기 종료 될 수 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AI 윤리 기준 도입 시급…국내 AI 챗봇 기업 심심이 자체 필터링 기술 론칭
    AI 윤리 기준 도입 시급…국내 AI 챗봇 기업 심심이 자체 필터링 기술 론칭

    변형 악플, 은유적 악성 표현까지 다 잡는다!

  • ‘실리콘밸리 말고 히든밸리’ 기업가 정신 움트는 이색 지대
    ‘실리콘밸리 말고 히든밸리’ 기업가 정신 움트는 이색 지대

    최근 1세대 혁신가들의 기부행렬이 줄을 잇고 있다. 혁신 창업만으로 부와 명예를 이룬 구루들의 미담은 창업 생태계의 관심을 더욱더 증폭시킨다. 이 생태계는 경계도 한계도 없다. 오...

  • “K-스타트업 요람으로 거듭날 군의 활약 기대해”
    “K-스타트업 요람으로 거듭날 군의 활약 기대해”

    군대 2년의 시간이 기업가 정신을 갖추는 시간으로 바꿀 수 있다면!

  • AI 스타트업 아카, ‘에디슨 어워드 2021’ 파이널리스트 최종 선정
    AI 스타트업 아카, ‘에디슨 어워드 2021’ 파이널리스트 최종 선정

    AI와 교육의 접목, 전설의 혁신가들도 인정했다.

  • 시리즈벤처스, 국내 수산양식업 스마트화 이끄는 ‘제이제이앤컴퍼니스’ 투자
    시리즈벤처스, 국내 수산양식업 스마트화 이끄는 ‘제이제이앤컴퍼니스’ 투자

    수산 양식 업계에도 스마트한 바람이 불고 있다

  • 모래를 좋아하는 건 고양이만이 아니다(下)
    모래를 좋아하는 건 고양이만이 아니다(下)

    한국형 규제샌드박스 2년 그 한계와 개선점을 톺아봤다.

  • 미국‧영국·싱가포르·일본, 그들의 규제샌드박스는 지금
    미국‧영국·싱가포르·일본, 그들의 규제샌드박스는 지금

    세계는 지금 '규제와의 전쟁'

  • 터치포굿, 25일까지 ‘환경 분야 사회적 기업가 육성 사업팀’ 모집
    터치포굿, 25일까지 ‘환경 분야 사회적 기업가 육성 사업팀’ 모집

    후배들의 페이스메이커 자처한 선배 사회적 기업의 다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