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의민족, 소비자중심경영(CCM) 2회 연속 인증 획득
배달의민족, 소비자중심경영(CCM) 2회 연속 인증 획득
2020.12.18 14:33 by 유선이
사진=배달의민족
사진=배달의민족

 

'배달의민족'(이하 배민) 운영사인 우아한형제들은 소비자중심경영(CCM, Consumer Centered Management) 인증을 획득했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2018년 배달 플랫폼 업계에서 최초로 인증 기업에 이름을 올린 배민은 배민 앱 이용자와 음식점 사장님들의 의견을 귀담아듣고 서비스를 개선한 결과를 다시 한번 인정받았다.

18일 우아한형제들은 공정거래위원회가 인증하고 한국소비자원이 운영하는 CCM인증을 받았다고 밝혔다. CCM인증은 기업이 수행하는 모든 활동을 소비자 관점에서 소비자 중심으로 구성하고, 관련 경영활동을 지속적으로 개선하고 있는지 심사하는 제도다. 인증 기간은 2년이다.

이번 CCM 인증은 소비자와의 소통을 확대하고, 소비자 의견을 배민 서비스에 지속적으로 반영해온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우아한형제들은 고객 경험이 서비스에 반영되도록 CCM 담당자가 주 1회 사업, 기획, 마케팅, 개발 조직과 협업하며 소비자 의견을 반영했다. 배민은 장애인이나 노인 등 배달 앱 이용에 어려움을 겪을 수 있는 이용자를 위해 앱을 개선하는가 하면, 지난해 4월에는 시각장애인들을 위해 음성안내 기능을 추가했다. 모두 사용자들의 의견에 귀 기울이면서 이같은 기능들이 더해졌다.

고객들의 의견을 더 잘 듣기위해 조직과 제도도 정비했다. 우아한형제들은 CCM 운영조직을 실에서 부문으로 확대하고, 소비자와 접점에 있는 직원을 위한 포상/복리후생제도를 지속적으로 확대하는 등 CCM이 전사적으로 활성화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 또 CCM전문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고객중심혁신 컨퍼런스나 CCM정기교육 등에 참여하고, 고객 접점부서 대상으로 전문교육기관과 협업해 CCM전문가 육성과정 개설을 추진하고 있다.

실제 고객응대 지표들도 크게 개선됐다. 소비자가 고객센터에 전화를 걸었을 때 상담사와 연결되는 비율을 뜻하는 응대율의 경우 2018년 78.5%에서 올해 93% 이상으로 올라섰으며, 고객 불만처리 과정도 평균 사흘에서 하루로 단축됐다.

우아한형제들 노명훈 고객서비스실장은 "재인증에 만족하지 않고, 고객과 소상공인분들과 함께 만들어가는 앱이라는 생각으로 앞으로도 더 많이 듣고 앱 운영에 적극 반영할 것”이라고 말했다.

필자소개
유선이

안녕하세요. 유선이 기자입니다. 많이 듣고, 열심히 쓰겠습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요즘 대세 홈트…“함께 하면 더 즐겁습니다”
    요즘 대세 홈트…“함께 하면 더 즐겁습니다”

    어느덧 48조원 규모로 성장한 국내 피트니스 시장. 현 시점에서 이를 이끄는 분야는 단연 홈트레이닝이다. 대기업‧스타트업‧크리에이터 할 것 없이 다양한 서비스와 콘텐츠를 쏟아내고,...

  • 건강수명 늘리는 ‘돈기부여’…한번 경험해보실래요?
    건강수명 늘리는 ‘돈기부여’…한번 경험해보실래요?

    운동하는 습관이 건강해지는 습관입니다.

  • AI 스타트업 코스메테우스, 런던 테크 위크 피칭 이어 투자유치 나선다
    AI 스타트업 코스메테우스, 런던 테크 위크 피칭 이어 투자유치 나선다

    유럽 3대 테크 이벤트 발판삼아 투자 노리는 AI스타트업.

  • 지루한 뜀박질도 데이터를 만나면 인기스포츠가 된다
    지루한 뜀박질도 데이터를 만나면 인기스포츠가 된다

    함께 달리면서 전문가 코칭까지 받을 수 있는 러닝앱이 왔다!

  • “창업교육, 문제 많지만 그래도 필요한 이유는…”
    “창업교육, 문제 많지만 그래도 필요한 이유는…”

    6년째 창업교육에 매진하고 있는 '멘토'의 이야기에 귀기울여보자.

  • 구멍 숭숭 창업교육…이게 정말 최선인가요?
    구멍 숭숭 창업교육…이게 정말 최선인가요?

    "자금 지원이 물이라면, 창업교육은 비료"

  • 삐걱대는 창업교육…교육도 혁신은 필요하니까
    삐걱대는 창업교육…교육도 혁신은 필요하니까

    창업교육과 관련된 볼멘소리가 끊이지 않는다?

  • 잊힌 웹툰 되살리는 스타트업, OTT 시장에 도전장 던지다
    잊힌 웹툰 되살리는 스타트업, OTT 시장에 도전장 던지다

    웹툰과 애니메이션, OTT로 상생하는 그날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