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구녀관 설립 134주년 기념 예배 및 보구녀관 역사 사진전 개최
보구녀관 설립 134주년 기념 예배 및 보구녀관 역사 사진전 개최
2021.10.28 18:40 by 임한희
이대서울병원에서 보구녀관 134주년 기념행사가 진행됐다. 왼쪽부터 김은미 이화여대 총장, 장명수 이화학당 이사장, 유경하 이화의료원장
▲이대서울병원에서 보구녀관 134주년 기념행사가 진행됐다. 왼쪽부터 김은미 이화여대 총장, 장명수 이화학당 이사장, 유경하 이화의료원장

[더퍼스트 임한희 기자] 보구녀관 설립 134주년을 맞아 기념 예배 및 보구녀관 역사 사진전이 지난 27일 이대서울병원에서 열렸다. 

1887년 조선 최초로 문을 연 여성 전문병원 ‘보구녀관(普救女館)’은 남성 의사에게 몸을 보이지 못해 치료를 포기하던 조선 여성들을 위해 세워졌다.

여성 의료 선교사 메타 하워드, 로제타 홀, 메리 커틀러 등이 진료했고 최초의 한국인 여의사인 박에스더(김점동)도 보구녀관 병원장으로 헌신했다. '여성을 널리 구하는 곳'이라는 의미의 ‘보구녀관’이라는 이름은 고종이 직접 하사했다.

보구녀관은 릴리안해리스 기념병원, 동대문부인병원, 이대동대문병원으로 이어져 현재의 이화의료원(이대목동병원, 이대서울병원)이 계승했다.

이번 보구녀관 설립 134주년 기념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소규모 예배 형식으로 이뤄졌다. 여메례, 김사라와 같은 ‘전도 부인’이 보구녀관 환자 대기실에 머물며 환자들에게 복음을 전파하는 등 보구녀관이 일종의 ‘교목실’ 역할을 했던 것을 기리는 의미기도 하다.

안선희 이화여대 교목실장이 인도한 기념 예배에는 장명수 이화학당 이사장, 김은미 이화여대 총장, 이영주 이화학당 이사, 신경림 대한간호협회장 등이 참석했다.

◈ 내년 135주년 기념 ‘이화의료원 역사 사진첩’ 발간 예정
 
 이화의료원은 내년 보구녀관 설립 135주년을 맞아 책 ‘사진으로 보는 이화의료원 135년사’를 발간하겠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올 4월 출범한 ‘이화의료원 135년사 편찬 위원회 TF’는 유경하 이화여자대학교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이 위원장을 맡고, 김영주 보구녀관장, 이자형 이화여대 간호대 명예교수, 임선영 이화의대 동창회 수석부회장 등이 참여하고 있다. 편찬위원회는 매주 1차례 이상 공부 시간을 갖고, 국내외 역사 자료 및 선교 보고서 등을 연구하고 있다.

유경하 이화의료원장은 “이화의료원을 누가, 어떤 생각으로 만들었는지 호기심을 채우다 보니 조선 여성 인권을 위해 도전한 선교사들의 나눔과 섬김 정신, 일제 강점기 독립운동에 몸을 던진 동대문부인병원의 의료인의 헌신이 마음에 와 닿았다"며 ”이를 연구하다 보니 이화의료원이 나아갈 길과 소명에 대해 알게 되었다“고 말했다.

유경하 이화의료원장은 또 “‘이화의료원 135년사 편찬위원회’는 이화의료원을 위해 헌신해 주신 분들을 찾고 숨겨진 역사를 발굴하는 노력을 통해 어려울 때 찾아보는 교과서 같은 역사책을 만들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다.

▲ 이대서울병원 보구녀관 앞 역사 사진전이 열렸다.
▲ 이대서울병원 보구녀관 앞 역사 사진전이 열렸다.

◈ 독립운동가 의사 현덕신 선생 등 역사 사진 전시

이번 134주년 기념 예배와 함께 이대서울병원 보구녀관 앞마당에는 기념 역사 사진전이 열렸다. 이화학당 설립자인 메리 스크랜턴 대부인부터 보구녀관과 릴리안해리스 기념병원, 동대문 부인병원까지, 1887년부터 1945년 사이 이화의료원 역사와 관련 사진 70여 장이 전시됐다. 박에스더, 이그레이스, 안수경, 김마르다, 김태복, 길정희 등 이화를 빛낸 한국 여성 의료인들의 사진도 공개됐다. 

특히 독립운동, 여성운동, 사회 운동에 앞장선 고(故) 현덕신 의사(1896-1963)를 기리는 특별전도 열렸다. 현덕신 의사는 이화학당 졸업 후 닥터 로제타 홀의 권유로 일본 동경여자의과대학에서 유학하고 1920년대 동대문부인병원 산부인과 의사로 근무했다. 도쿄 히비야만세운동에 앞장서는 등 독립운동, 사회운동, 여성 계몽운동에 참여한 공로로 2020년 건국포장을 받았다.

현덕신 의사의 손자인 최영훈 전 조선대 미술대학장은 “우리 할머니는 더 많은 환자를 빨리 치료하기 위해 꾸미는 시간을 줄이고자 평생을 단발머리를 유지하는 등 의사로서 큰 사명감을 가지고 계셨다. 특히 자손들에게도 로제타 홀 선생과의 일화에 대해 자주 말씀하시며 이화에 감사한 마음을 표하셨다”며 “할머니가 의사이자 독립운동가가 될 수 있었던 것은 모두 이화, 로제타 홀 덕분”이라는 뜻을 전했다. 
 
 

필자소개
임한희

산업경제부 국장. 중석몰촉 <中石沒鏃>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메타리안’, 메타오아시스의 테스트 오픈 및 이스터에그 찾기 이벤트로 메타버스 매력 소개한다
    ‘메타리안’, 메타오아시스의 테스트 오픈 및 이스터에그 찾기 이벤트로 메타버스 매력 소개한다

    비대면이 일상화되면서 ‘메타버스’라는 개념이 점점 우리 삶에 스며들고 있다. 메타버스 전문기업 ‘메타리안’도 그런 변화에 주목하는 플레이...

  • 스마트 건설 분야 스타트업 ‘스패너’, 모바일 앱 서비스 ‘스패너 스토어’ 공식 론칭
    스마트 건설 분야 스타트업 ‘스패너’, 모바일 앱 서비스 ‘스패너 스토어’ 공식 론칭

    건설 현장에도 혁신의 바람이 분다

  • “엑셀러레이터의 역할 재정의 할 것”…퓨처플레이, 권오형 신임 대표 선임
    “엑셀러레이터의 역할 재정의 할 것”…퓨처플레이, 권오형 신임 대표 선임

    앞으로의 10년 이끌 쌍두마차 체제 완성!

  • “한 차원 높은 주거문화 선도”…아파트 분석 서비스 ‘스택’, 매쉬업엔젤스로부터 투자 유치
    “한 차원 높은 주거문화 선도”…아파트 분석 서비스 ‘스택’, 매쉬업엔젤스로부터 투자 유치

    분양, 시세 정보 이상의 아파트 분석 정보를 원한다면!

  • “혁신할 준비 끝!”…아산나눔재단, ‘마루’ 입주 스타트업 선정
    “혁신할 준비 끝!”…아산나눔재단, ‘마루’ 입주 스타트업 선정

    세상을 180도 바꾸고, 세상으로 360도 뻗어 나갈 혁신가들 모였다!

  • “예술계의 한류가 떴다”…스타트아트코리아, 런던서 ‘K-ART 특별전’ 개최
    “예술계의 한류가 떴다”…스타트아트코리아, 런던서 ‘K-ART 특별전’ 개최

    영국, 런던에서 한국 미술의 오늘과 내일을 만나다

  • 한·미 혁신 한 마당에서 토종 AI기업의 잠재력 뽐냈다
    한·미 혁신 한 마당에서 토종 AI기업의 잠재력 뽐냈다

    작지만 강하다. 뉴욕 서 빛난 한국의 기술

  • “브랜딩은 긴 호흡이다”…위한솔 前 카카오페이 마케터, 청년마케터 월간모임에서 특강
    “브랜딩은 긴 호흡이다”…위한솔 前 카카오페이 마케터, 청년마케터 월간모임에서 특강

    브랜딩은 멋들어진 광고만으로 완성되지 않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