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기요, CGV와 배달 서비스 활성화 위한 MOU 체결
요기요, CGV와 배달 서비스 활성화 위한 MOU 체결
2021.12.16 14:49 by 유선이
사진=요기요
사진=요기요

 

요기요는 CGV와 배달 서비스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를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서울 서초구 서초동 소재 요기요 본사에서 진행된 이번 업무협약식은 요기요 박해웅 부사장, CGV 국내사업본부 심준범 본부장 등 양사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양사의 협력으로CGV에서 판매 중인 팝콘과 스낵, 음료 등 다양한 먹거리를 요기요 고객들이 앱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손쉽게 주문할 수 있도록 배달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게 됐다. 다양한 영화관 먹거리뿐 아니라CGV에서만 만나볼 수 있는 영화 및 시즌 굿즈 제품도 집에서 간편하게 주문 가능해졌다.

요기요와 CGV는 현재 약 30곳에서 주문 배달 서비스를 시범 운영 중에 있으며, 향후 전국 단위로 주문 가능한 매장을 점진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요기요 박해웅 총괄 영업 부사장은 “이제 요기요는 음식은 물론 일상 곳곳에서도 요기요 만의 다양한 주문 경험을 선사해 나가고자 하는 노력의 일환으로 다양한 메뉴와 카테고리로 영역을 확장해 나가고 있다”면서 “CGV와의 이번 협력을 시작으로 언제 어디에서나 고객들이 요기요 안에서 폭넓은 주문 경험을 통해 다양한 일상의 즐거움과 만족을 느낄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필자소개
유선이

안녕하세요. 유선이 기자입니다. 많이 듣고, 열심히 쓰겠습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빅테크 출신 기술력에 큰 점수”…매쉬업벤처스, 구글‧MS 출신 AI 스타트업 ‘소서릭스’에 초기 투자
    “빅테크 출신 기술력에 큰 점수”…매쉬업벤처스, 구글‧MS 출신 AI 스타트업 ‘소서릭스’에 초기 투자

    매쉬업벤처스, 앰비언트 컴퓨팅 기술에 베팅!

  • “위상 강화, 역할 확대에 매진할 것”…전화성 씨엔티테크 대표,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회장 취임
    “위상 강화, 역할 확대에 매진할 것”…전화성 씨엔티테크 대표,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회장 취임

    열 돌 맞은 한국AC..."이젠 보여줄 때 됐다."

  • 팬덤의 경제학…“강력한 팬심이 강력한 비즈니스를 만든다”
    팬덤의 경제학…“강력한 팬심이 강력한 비즈니스를 만든다”

    팬덤이 돈이 되는 시대. 글로벌 크리에이터 이코노미 시장 규모만 세계 시장 규모만 400조원로 추정될 정도다. 트렌드에 민감한 스타트업들에게도 ‘팬’은 의미 있는 키워드다. 콘텐츠...

  • “클래식 아티스트들의 보금자리 되고파”…‘원아트’, 오보이스트 윤은정, ‘아스틴 퀸텟’ 등과 전속 계약 체결
    “클래식 아티스트들의 보금자리 되고파”…‘원아트’, 오보이스트 윤은정, ‘아스틴 퀸텟’ 등과 전속 계약 체결

    유럽 휩쓴 최고의 팀, 원아트와 한솥밥!

  • 10년 동행, 11조 원의 가치로 영글다…매쉬업벤처스, 10년 성과 공개
    10년 동행, 11조 원의 가치로 영글다…매쉬업벤처스, 10년 성과 공개

    매쉬업벤처스의 마중물은 어떤 결실을 맺었을까?

  • 중대재해처벌법 논란 증폭…콘테크 스타트업의 어깨가 무겁다
    중대재해처벌법 논란 증폭…콘테크 스타트업의 어깨가 무겁다

    ‘콘테크’(Con-Tech‧건설과 기술의 합성어) 스타트업의 지위가 급부상하고 있다.

  • “모든 운전자가 혁신금융서비스 경험하도록”…차봇-드림에이스 MOU 체결
    “모든 운전자가 혁신금융서비스 경험하도록”…차봇-드림에이스 MOU 체결

    모빌리티 슈퍼앱과 솔루션 기업이 힘을 합쳤다!

  • “참을 수 없는 연봉의 가벼움”…직장인 10명 중 7명은 연봉에 불만
    “참을 수 없는 연봉의 가벼움”…직장인 10명 중 7명은 연봉에 불만

    지상 최대의 관심사, 터놓기는 어려운 주제...연봉 얘기 해보자!